국내외 소식

크레딧카드 시대 일부 업소 고객과 마찰

KAGROPA 0 13,670 2018.03.19 12:52

크레딧카드 시대일부 업소들 고객과 마찰

 

미국 법적으론 문제 없어,

 

#1. LA 한인타운의 한 식당을 찾은 김모씨 가족은 계산을 위해 크레딧카드를 내놨다가 현금만 받는다는 말을 들었다. 김씨가 현금이 없어 당황해하자 식당 종업원은 친절하게 김씨 업소 한켠의 ATM으로 안내했고 직원의 웃는 얼굴 때문에 불평을 할 수 없었지만 김씨의 기분이 썩 좋지만은 않았다.

#2.
친구와 만난 이모씨는 타운내 한 제과점에서 음료를 주문한 뒤 8.50달러를 계산하려고 카운터 직원에게 크레딧카드를 제시했다가 10달러 미만은 현금만 받는다는 사인을 발견했다. 점심은 친구가 계산했기 때문에 커피는 본인이 사려고 했는데 현금이 전혀 없어 또 다시 친구에게 신세를 지게 돼 이씨는 미안한 생각이 들었다
.

소매업소에서 크레딧카드 결제를 둘러싸고 업주와 소비자 사이의 갈등이 해소될 기미가 보이지 않고 있다. 편의성을 바라는 고객들은 현금 결제를 원하는 업주를 비판하고, 업주들은 ‘카드 수수료 빼면 남는 게 없다’면서 어쩔 수 없다는 입장이다
.

실제 LA 한인타운에는 앞선 예처럼 일정 금액 미만은 현금 결제만 가능한 업소가 있는가 하면, 아예 업소 내부에 ATM을 설치하고 고객을 유인해 모든 결제를 현금으로만 받는 곳도 있다. 또 특정 회사의 크레딧카드는 받지 않는 업소도 적지 않다
.

소비자 보호 차원에서 이런 업주들의 조치가 혹시 위법은 아닌지 궁금할지 모르겠지만 연방 법은 물론, 가주 법으로도 모두 합법이다. 현금만 받거나, 카드 결제를 위한 최소 금액을 정해두는 건 업주의 판단이고 이런 까닭에 주류사회에도 일정 금액 이상만 카드 결제를 받는 곳이 많다
.

실제 한인타운 내 한 베이커리는 10달러 미만은 현금으로만 받고 있다. 이곳 관계자는 “빵값이 비싸지 않아 10달러 미만 결제도 많은데 거래 1건당 무조건 2% 가량의 수수료를 카드사에 내야 한다”며 “크지 않은 액수지만 모두 합하면 절대 무시 못할 큰 금액이라 부담이 크다”고 말했다
.

10
달러의 2% 20센트지만 점심시간 1시간여 동안 100여명의 고객들이 결제를 하는 걸 감안하면 20달러가 수수료로 나간다. 하루 영업시간 10시간을 기준으로 추산해도 150달러 이상 수수료로 빠져나가는 셈으로 한달이면 4,000달러 이상이다
.

평균 거래금액의 1~3% 선인 카드 수수료가 업주들의 경영환경을 짓누르고 있는 것이다. 다만 업주가 판단했을 때 소액이라도 카드를 받고 박리다매 식으로 더 많이 파는 것이 이익이라면 소액 결제도 카드로 받는다
.

한 커피샵 업주는 “한때 10달러 미만은 현금으로만 받았는데 고객 불만이 많았다”며 “불편하고 불쾌해하는 고객 입장을 고려해 지금은 금액에 제한 없이 주시는대로 카드도 받고 있다”고 전했다
.

결국 소비자도 업주도 윈윈할 수 있는 해법은 카드사의 수수료 인하인데 이게 쉬운 문제가 아니다. 한인타운에서 대표적인 ‘불통’ 카드로 꼽히는 아메리칸 익스프레스는 지난주 최근 20년래 최대폭으로 업주에게 적용되는 거래 수수료를 낮췄다고 밝혔는데 인하폭이 0.05~0.06%포인트였다.

 


평균 2.37%로 낮아진 셈인데 업주를 위한 결단이라기 보다는 비자나 마스터카드에 비해 130만개 가량 적은 가맹점 숫자를 늘리기 위한 포석으로 회사 측의 들뜬 분위기와 달리 인하폭이 미미하다는 시장의 냉담한 반응이 더해져 효과를 낙관하기는 이르다는 분석이다.

한편 크레딧 카드는 이용도나 이용액 차원 모두에서 주된 결제 수단으로 영역을 넓혀가고 있다. 국제결제은행(BIS)이 조사한 전 세계 평균 카드 결제액은 2000 61달러에서 지난해 36달러로 절반 가량 줄면서 소액 결제에도 현금 대신 카드 사용이 늘고 있는 점을 보여줬다
.

또 지난해 연방준비제도이사회(FRB)가 실시한 설문조사에서 전체 응답자의 43.6%가 현금 보다 크레딧 카드를 사용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2016 6월부터 지난해 6월까지 진행한 조사 결과로 연령대 별로는 40세 이하의 34.4%, 41~59세의 31.4%, 60세 이상의 23.1%가 카드를 사용하는 것으로 드러났다.

 

<연합뉴스>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92 미국과 중국간 무역 관세로 코스코 가격인상 가능성 제기 KAGROPA 2019.06.03 5448
191 한인 은행 행장 대출사기 혐의로 연방 당국에 체포되는 초유의 사건 발생 KAGROPA 2019.05.30 7921
190 전자담배 흡연자들 급작스런 발작 KAGROPA 2019.04.04 9275
189 홀푸드는 농산물과 고기류를 중심으로 가격을 평균 20% 인하한다. KAGROPA 2019.04.04 9426
188 아마존 한국어 서비스 시작 KAGROPA 2019.03.29 6166
187 저가 체인 '패밀리달러' 매장 390개의 문을 닫는다 KAGROPA 2019.03.08 6009
186 아마존 미국에서 새로운 식료품점 사업을 시작 KAGROPA 2019.03.08 10447
185 마리화나 성분이 함유된 초콜릿과 젤리류 한국 입국시 단속 KAGROPA 2019.03.08 10880
184 오프라인 체인점들의 파산과 폐점 올해도 지속될듯 KAGROPA 2019.02.15 6107
183 네슬레 스타벅스 브랜드 커피 제품 판매 KAGROPA 2019.02.15 10165
182 블록체인’ 기술을 이용, 식품 품질을 검증 시도 KAGROPA 2019.02.15 11779
181 '알엑스바' [RXBar] 대규모 리콜을 단행 KAGROPA 2019.01.17 12467
180 농심라면 미국 내 제2 라면 생산공장 건설 KAGROPA 2019.01.11 7681
179 성기능 강화제 판매했다가 소송 위기에 처하는 한인업소 있어 주의요구 KAGROPA 2019.01.09 12246
178 마이크로소프트(MS).크로거(Kroger)와 아마존의 무인상점 ‘아마존 고’에 도전장 KAGROPA 2019.01.09 12395
Category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